• 최종편집 2024-05-24(금)
 


스크린샷 2024-04-11 123749.png


[예산]국민의힘 강승규 후보가 양승조 더블어민주당 후보를 9.69% 차이로 따돌리면서 제22대 홍성·예산 국회의원에 당선됐다. 보수의 성지를 이어가겠다는 강 후보의 약속이 지켜진 셈이다.

 

강 후보는 10일 치러진 선거에서 최종 5만7043표(54.84%)를 획득하면서 4만6972표(45.15%)를 얻은 양승조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1만71표 차이로 따돌리며 당선을 확정졌다.

 

강 당선인은 “오늘의 승리는 홍성·예산 군민 여러분의 승리”라면서 “자유민주주의를 지키고자하는 열망의 결집이 오늘 승리를 이끌었다”고 소감을 밝혔다.

 

이어 “지난 12월 내포로 내려온 이후 빈 바구니를 가득 채운 숙제가 어깨를 짓누르고 있다”면서 “더 낮게 더 겸손하게 주민 여러분과 함께 숙제를 풀어가겠다”고 약속했다.

 

아울러 “홍문표 의원님을 비롯해 선대위원장으로 내 선거처럼 열심히 뛰어 주신 김석환, 황선봉 전 군수님, 도의원, 군의원, 당원, 지지자 여러분의 희생과 성원이 없었다면 오늘 이 자리는 없었을 것”이라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.

 

끝으로 강 당선인은 “무엇보다 저를 찍었거나 찍지 않았거나 모두 다 우리 소중한 홍성·예산의 군민이며, 자랑스러운 군민”이라면서 “이제 어제의 경쟁은 뒤로 하고 내일을 향해 힘있고 빠르게 지방부활의 시대를 열어가자”고 강조했다. 

태그

전체댓글 0

  • 01109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강승규 "빠르게 지방 부활시대 열겠다“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